메뉴 건너뛰기

새로운 알림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노사장님 하차에 관하여...

Profile 블삼빠 2018.01.10 19:00 조회 수 : 43631 추천:1

노사장님 하차관련해서 몇가지 중요한 요인이 있어보입니다.

외부에서 느끼는거라 차이가 있을 수는 있으나 분명한건 '노사장님의 차량리뷰영상' 그자체에 대한 문제는

많은 애청자들이 공감하는 부분일 겁니다.


모트라인의 킬러콘텐츠는 "노사장님의 자동차리뷰"입니다. 나머지는 완전히 부수적인 컨텐츠일뿐이죠...
최근 모트라인이 다양한 다른컨셉의 영상과 쇼핑몰,협업 등등을 갑자기 펼치면서
가장 핵심적인 컨텐츠인 노사장님의 리뷰영상에 또치감독까지 빠지고 여기서 나오는 케미도... 재미도 찾아볼 수없었습니다.
1,2부로 나누어지는 심층리뷰도 어느새 슬쩍 사라지고....옛날처럼 1달이상 리뷰하는 롱텀리뷰도 없고..

모트라인에서만 볼 수 있는 리뷰 콘텐츠들이 점점 사라지고 있었습니다.

또치감독님은 다른영상찍느라 노사장님 영상에 나올수 없다는 입장이었던걸로 알고 있습니다.

 

제가 사업을 한다면 킬러컨텐츠는 더욱 강화해가는게 기본이고 그와중에 여력이 생길때 다른 컨텐츠 또는 분야로 확장하는게
맞다고 보는데 어떻게된게.... 킬러콘텐츠 자체가 부실해지는 이상한 현상이 발생했다는겁니다,..

애청자들이 이부분에대해 무수히 많은 의견과 신호를 보냈음에도 날이 갈수록 노사장님 리뷰영상은

컨텐츠 자체에 대한 힘이 없어지는 느낌이었습니다.

더구나 저는 최근에 모트라인에 차량을 협찬한 사람으로써 차량섭외부터,,차주와의 중간체크...,

하물며 나중에 자량반납때 기념품까지... 전과정을 노사장님이 직접 챙기는걸 보고 놀랐던 기억이 있습니다.
차량인도하는날에 혼자 택시타고 김포까지 오시더라고요...;;;; 노사장님을 이렇게 방치하고 나머지 직원분들이 다른 콘텐츠와 사업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는 느낌이 들수밖에 없었습니다...

지금이라도 늦지않았습니다.
노사장님 리뷰영상을 정상으로 되돌리고 관련지원,출연진,재미요소 등등을 더욱 강화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고
나머지 부수적인 부분들은 여력이 되실때 다시 진행하심을 권합니다.

진심으로 모트라인과 노사장님을 아끼는 한사람으로써 의견드립니다.
다시 돌아올 "노사장님의 리뷰영상"을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13001 소비자가 뽑은 '무술년' 가장 기대되는 신차는? [3] file 잭와일드 2018.01.11 0 479
13000 똥차 후리기와 내차어때는 폐지해야 한다,, [23] 오회전 2018.01.11 2 2232
12999 흠뻑 젖어있던 노사장님의 흑형느낌 리뷰가 그립습니다..ㅜㅜ [9] file 가멜이 2018.01.11 0 1478
12998 노사장.단팥.춘향이.줄리엣의 공통점이 뭘까요? file 고구려.백제는부여族후손 2018.01.11 0 1005
12997 [18.01.11] 가멜이의 동양모델 후리기(후방주의) [10] file 가멜이 2018.01.11 3 1297
12996 노사장님 빠진 건 아쉽지만, 모트라인은 모트라인이죠. [5] Chenwe 2018.01.11 3 1715
12995 르노 메간 R.S. 가격과 스펙 공개..i30 N 정조준 [2] 날제비 2018.01.11 0 655
12994 렉스턴 스포츠, 한달치가 뚝딱! 2500대 계약 [5] 날제비 2018.01.11 0 460
12993 모트라인을 분열시킨 용의자 사진입니다 [6] file 고구려.백제는부여族후손 2018.01.11 0 6108
12992 대한민국은 호구다 '중고 아우디 A7 완판' [8] 날제비 2018.01.11 1 1407
12991 다들 알지않나요?? [3] 베지터 2018.01.10 0 1796
12990 노사장 하차는 이미 예견된것 아니였나? [8] 오라클D 2018.01.10 1 15449
12989 bmw의 상징적인 색은? [7] ♥김향기 2018.01.10 0 731
12988 노사장, 술한잔 합시다. [7] SONGSAJANG 2018.01.10 7 3458
12987 누가 노사장 까냐? [3] 보배똥별 2018.01.10 0 1880
12986 아우디 평택항 에디션 [6] file 남사장 2018.01.10 0 2579
12985 양쪽 입장을 들어보니 더욱더 실망이네요 [5] 북극곰 2018.01.10 2 15728
12984 [18.01.10] 가멜이의 서양모델 후리기(후방주의) [8] file 가멜이 2018.01.10 2 2005
12983 대화의 기술 [3] file 잭와일드 2018.01.10 1 510
» 노사장님 하차에 관하여... [8] 블삼빠 2018.01.10 1 436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