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새로운 알림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홀린 사람

- 기형도

 

사회자가 외쳤다.

여기 일생 동안 이웃을 위해 산 분이 계시다

이웃의 슬픔은 이분의 슬픔이었고

이분의 슬픔은 이글거리는 빛이었다

사회자는 하늘을 걸고 맹세했다.

이분은 자신을 위해 푸성귀 하나 심지 않았다

눈물 한 방울도 자신을 위해 흘리지 않았다

사회자는 흐느꼈다

보라, 이분은 당신들을 위해 청춘을 버렸다

당신들을 위해 죽을 수도 있다

그분은 일어서서 흐느끼는 사회자를 제지했다

군중들은 일제히 그분에게 박수를 쳤다

사내들은 울먹였고 감동한 여인들은 실신했다

그때 누군가 그분에게 물었다, 당신은 신인가

그분은 목소리를 향해 고개를 돌렸다

당신은 유령인가, 목소리가 물었다

저 미치광이를 끌어내, 사회자가 소리쳤다

사내들은 달려갔고 분노한 여인들은 날뛰었다

그분은 성난 사회자를 제지했다

군중들은 일제히 그분에게 박수를 쳤다

사내들은 울먹였고 감동한 여인들은 실신했다

그분의 답변은 군중들의 아우성 때문에 들리지 않았다

『입 속의 검은 잎』, 문학과지성사, 198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지금까지 타본 차들, 구매 추천 or 비추천 정리. (계속 업데이트) [9] 개로 2020.01.17 4 905
공지 [필독] 넥센 타이어 렌탈 전 반드시 읽어주세요!!! (신청양식 포함) [7] 모트라인 2019.09.04 1 1971
공지 ★ 여러분의 리뷰를 보내주세요!! (영상 보내시기 전에 필독) ★ [9] 개로 2019.07.19 0 2848
23144 요즘 너무 재밌네요 ㅋㅋㅋ [1] 릴라 2019.07.12 1 345
23143 앞머리를 까는 건 아무나 하는 것이 아닙니다 [5] file 머마법사 2019.07.12 0 595
23142 저 쿨 뱅쉰좀 보소 ㅋㅋ [2] 텔레토비 2019.07.12 3 500
23141 Cool 이 뭐라고 하는 걸까요? [4] file SuMin 2019.07.12 0 485
23140 오늘 노앤노 영상 문제된다고 하신 분께 [4] OnyooJ 2019.07.12 4 750
23139 개로에게..... [6] metavox 2019.07.12 10 835
23138 간만에 노적노 만들어 봤네요. [31] 개로 2019.07.12 17 1720
23137 내가생각하는 서킷사건 N 이 사과한 이유 [3] 라이어 2019.07.12 1 1142
23136 진짜 이상한 사람 맞네요. [1] OnyooJ 2019.07.12 5 843
23135 아.. 보고싶어 미치겠습니다.. [2] 아줌마 2019.07.12 0 693
23134 노형 큰거 2개 나온다는데?ㅋㅋㅋㅋ [6] file 매맛사 2019.07.12 3 1554
23133 인성이 사람을 만든다 [1] 모트라인파이팅 2019.07.12 1 604
23132 피해자들 등판한 노보스커뮤니티 [4] file 매맛사 2019.07.12 0 1492
23131 임서아한테 짬 때리는거야?ㅋㅋㅋ [2] file 매맛사 2019.07.12 0 1308
23130 쟤들도 참 대단한게... 모르못 2019.07.12 6 491
» 이 시만 보면 그가 떠올라요 국어왕이될남자 2019.07.12 0 286
23128 이번 서킷 건과 상관없는 영상이긴 한데... SuMin 2019.07.12 0 580
23127 저는 법정공방은 전혀 신경안 쓰는 일반 시청자인데. [1] 탁투 2019.07.12 8 735
23126 cool 이사람또 말을 막하네 [1] dksehl 2019.07.12 5 657
23125 정신병 말기. [12] 개로 2019.07.12 6 1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