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새로운 알림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압수가 아니라 윤대표의 자발적 제출, 즉 자신을 의도적으로 담그려했다

 

고로 자신이 모트를 버린 것은 생존을 위한 불가피한 선택이었다

 

=> 도덕적 정당성 확보, 윤대표를 파렴치한으로 확정

 

 

법적으로는 자신은 사깃꾼이 아니고 오히려 피해자임을 코스프레함으로써

 

사기 및 배임 죄로 피고소당한 건에서 증거로 활용

 

자 보십시오, 윤성로가 이런 사람입니다. 그런데 제가 이런 사람을 상대로 사기를 쳤다는 게

 

말이 됩니까? 제가 피해자에요 제가요. 이런 상황에서 어떻게 안 나올 수가 있습니까. 나를 담그려 한 사람들과

 

옷뜨케 같이 일을 하냐고요~~. 일단 나온 다음에는 저도 먹고 살아야 할 거 아닙니까 그러니 배운 게 도둑질이라고

 

제가 제일 잘하는 게 리뷰니까 새로 회사 만든 거지여...

 

 

(물론 횡령건은 별개임)

 

이렇게 피고소상태에서 벗어나면 그 다음은 역공..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공지 홈페이지 포인트를 모트라인몰에서 사용이 가능하다구요?! [3] 모트라인 2019.06.07 5 1338
18856 입만 열면 구라네 ㅋㅋㅋㅋㅋㅋㅋ [3] 포르테유저 2019.04.15 2 1070
18855 모트라인몰: 에반크리스 빤스 [1] 슈바르 2019.04.15 0 599
18854 와 구라 위험한 발언 하네 [5] 깐따비아행성 2019.04.15 1 1210
18853 재판 판결문 받고 글써라 돌아이들아..ㅋㅋ [5] 추풍낙엽 2019.04.15 0 935
18852 협박죄라는거 [4] 사~랑꾼!! 2019.04.15 1 507
18851 블랙야크야 힘있고 절도있게 해봐 [2] 슈바르 2019.04.15 0 379
18850 사립썰은 일요일이나 비는 시간을 활용해서 내 돈이다?? [4] 깐따비아행성 2019.04.15 2 459
18849 가지급금 미 변제는 횡령죄 -대법원 판례 [2] file 깐따비아행성 2019.04.15 1 481
18848 데저트이글합동방송-사립썰 개인이름으로 계약하고 2000만... [8] file 깐따비아행성 2019.04.15 2 849
18847 부산출신 흑우님과 상담원과의 은밀한대화 녹취 공개 [3] 깐따비아행성 2019.04.15 0 643
18846 농규 정도 마음만 먹으면 쉽게 보내버렸을 텐데 왜 윤대표는 [4] file 깐따비아행성 2019.04.15 3 628
18845 메리츠도 안통하고 ... 직원이 찌른거도 안통하고... 담구... [5] 시승기 2019.04.15 2 610
18844 철학가에게 들은 세상을 사는 이치 [1] 시승기 2019.04.15 2 241
18843 연장재경 하고 박1규도 죽이네 마네 싸우더니 [9] 깐따비아행성 2019.04.15 0 720
18842 조사 끝날 시간인데 ㅋㅋ [11] file 깐따비아행성 2019.04.15 0 1099
18841 △♀↑△ [5] 랑이롱스 2019.04.15 0 338
18840 윤대표가 분당경찰서에 갔다면 [11] 깐따비아행성 2019.04.15 0 832
» 도우너의 큰 그림 - 그는 왜 '압수'라는 단어에 메달리는가 [5] 깐따비아행성 2019.04.15 2 420
18838 신들림 ... 모 누구 사장 노후 생활... [4] 시승기 2019.04.15 2 463
18837 여기는 분당경찰서 [12] file 깐따비아행성 2019.04.15 0 858